티스토리 뷰

https://news.v.daum.net/v/20191130122018653

 

[표지로 읽는 과학] 염증이 알츠하이머병 일으킨다

국제학술지 네이처는 28일 푸른색으로 표시된 ‘타우’ 단백질이 가득 들어찬 신경세포(뉴런)의 모습을 표지에 실었다. 타우 단백질은 베타 아밀로이드 단백질과 함께 알츠하이머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단백질로 추측되고 있다. 베타 아밀로이드는 뇌 속에서 응집(플라크) 형태로 뭉쳐있고 타우 단백질은 과인산화되며 신경섬유 속에 축적된다. 뇌 속에 존재하는 방식은

news.v.daum.net

鬼가 체액을 강제로 신경을 통하여 이동시켜서 생기는 현상 중의 하나입니다.
교통사고나 운동 등의 사고 후에 목 등의 해당부위의 신경에 체액과 독기를 강제로 정체시켜서 보톡스현상을 일으키면 각성되어 딱딱해지는 인대(신경)이 느껴지며 통증때문에 고생하고 심지어 강하게 수축시키거나 이완하여 골격을 변형시키기도 합니다. 거북목이나 디스크증상이나 골반통 등의 여러가지 증상의 근본원인 입니다.
鬼 김영태는 본래 鬼로 태어나 타인의 의식에 자신의 의식을 전이하는 빙의(憑依)능력을 가계전통에 따라 태어나 숙련하고, 수행단체에서 氣운용법을 익히고, 神인 스승의 몸에 숨어들어 활인선법을 기억 속에서 도용하거나 스승의 신경에 전이하여 神氣를 도용하여 타자의 심신을 조율하는 등의 행위를 하므로 매우 정교한 조율을 통하여 사람과 동식물 등의 체내 신경과 체기를 강제교란하여 질병을 일으키고 생체실험을 통하여 임상결과를 축적하고 살인 등의 지배기술로 연마합니다.

사진은 동아 사이언스 기사에서 옮겨 실었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106,442
Today
36
Yesterday
75
«   2020/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