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001&oid=052&aid=0001454971

 

[단독] 사찰로 들어간 주호영 단독 인터뷰..."상황 바뀐 것 없어"

[앵커] 지난 15일 사퇴 의사를 밝힌 뒤 전국 사찰을 돌던 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를 YTN 취재진이 직접 만나 인터뷰를 했습니다. 주 원내대표는 여야 협상 복귀 의사를 묻는 YTN 취재진의 질문에 상

news.naver.com

https://news.v.daum.net/v/20200621182838149

 

주호영 "머리가 터져도 국민에게 종을 울리겠다"

지난 15일 더불어민주당의 법사위원장 등 6개 상임위원장 독자 선출에 반발해 사퇴 의사를 밝히고 잠적한 주호영 원내대표가 충북 속리산 법주사에서 가진 본지 인터뷰에서 “여당이 법사위원��

news.v.daum.net

조화를 위해 서로 이해하고 협력하는 것이 지난 대립의 정치를 벗는 길로 가는 것이니 지금 우리가 눈으로 보며 이해하는 판단이 鬼의 조율에 의한 불완전한 현실에 대한 고착된 시선과 판단임을 알아야 합니다.
鬼김영태에 의해 그동안 비현실의 정치가 이루어져왔고 현재도 빙의된 비현실 사회인 줄 아시는 주호영 원내대표가 법주사를 찾은 이유가, 법주사는 鬼김영태가 사는 괴산 청천면 근처 사찰입니다. 
여야 원내대표가 대통령과 만나 화색으로 상의한 후에 일어난 일이니 물리적인 힘보다 부드럽게 감싸고 연대하는 통합의 정치를 여당에서 하는 것이 鬼가 강요하는 주술인 코로나를 우유부단하게 받아들이며 자화자찬하는 한심한 제사를 鬼한테 올리는 우리나라의 정치와 사회와 문화를 극복하는 길입니다.
주호영 원내대표가 鬼한테 올리는 제사를 거부하고 팔상전이 있는 법주사에서 본래 세계인 부처한테 엎드려 마음을 여의는 행위를 보이는 그대로 이해 합니다.
여의는 마음에는 여의는 마음으로 서로 화합을 이룰 때 조화의 꽃이 피어납니다.
여야의 정치가 의좋은 형제의 정치로 거듭나기를 기원합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106,436
Today
30
Yesterday
75
«   2020/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