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청소년기에 영태의 빙의에 의식이 점유되었다는 것을 이번 4년여 과정에서 스승의 안내와 나의 지난 삶과 김영태의 의식 속 기억을 통하여 확인합니다. 귀(鬼)의 특성상 영태가 태어난 때이니 내가 만 1 살(우리나이 두살) 때부터이고 열살 때부터 심한 낯가림을 겪으며 혼자 느끼던 말에 대한 생각도 시들해지며 중학교 때는 논리방식의 수업을 할 수 없어서 늘 모험소설과 공상으로 지냈으니 한자(漢字) 또한 제대로 익히지 못하고 나이들어 그저 문맥으로 읽거나 시를 쓸 때 선험(先驗)으로 떠오르는 고어(古語)의 경우 사전을 찾으며 문장을 만들어 갑니다. 요즘은 선험이란 것이  스승과 한마음으로 하며 쓰는 무량의(無量義)라는 것을 알며 하늘의 마음이 스승의 마음이고 나의 마음이기도 한 걸 감사하게 생각하며 어린애가 되어 악(惡)과 마(魔)에 빠진 영태와 마주하며 현재를 그려 보입니다. 누군가는 지나치다고 생각도 하고 억울하기도 하겠지만 정신과 신체와 관계를 파괴하는 빙의(憑依)는 임진왜란 당시 왜구가 살던 의식의 방식이기도 했습니다. 또한 빙의는 우리 역사에서도 사화(士禍)에서도 정신을 교란하고 나라를 위기로 내몰기도 했다고 스승께서 말씀하십니다. 현재 일본이 또 다시 자신들이 뿌리내리고 있는 불의(不意)의 태도를 버리지 못하고 우리나라에게 대하는 것도 또한 귀(鬼)의 조율에 따라 일어나며 우리 나라 내부에서도 귀(鬼)의 빙의(憑依)에  맞추어 정치인들을 이용하며 불의(不意)로 대응하는 자(者)가 있으니 통탄할 노릇입니다. 심리를 교란하는 간첩(間諜)의 의식은 도착(倒錯)에 이르러 교활(狡猾)하니, 일본의 수출 규제 조치를 논의하기 위해 WTO 일반이사회에 참석한 우리 정부 대표단의 김승호 산업통상자원부 신통상질서전략실장의 말씀처럼 적(敵)이 스스로 자신의 잘못을 드러내도록 하는 지혜가 필요한 시대입니다.

http://news.jtbc.joins.com/html/777/NB11855777.html

 

[앵커브리핑] '삼가 무찌르고 붙잡은 일을 보고합니다'

뉴스룸의 앵커브리핑을 시작하겠습니다.그는 한바탕의 전투가 끝나면 결과를 소상하게 기록하여 임금에게 올렸습니다."이순신의..

news.jtbc.joins.com

YTN

[현장영상] WTO 논의 결과 발표 "조치, 정치적 목적의 세계 무역 교란 행위"

최아영 입력 2019.07.25. 01:19 댓글 1679

https://news.v.daum.net/v/20190725011910280

 

[현장영상] WTO 논의 결과 발표 "日 조치, 정치적 목적의 세계 무역 교란 행위"

일본의 수출 규제 조치를 논의하기 위해 WTO 일반이사회에 참석한 우리 정부 대표단이 조금 전 그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일본 조치의 부당성을 어떻게 설명했고 이에 대해 일본 측은 어떻게 반박했는지 설명할 것으로, 애초에 예상했는데요. 현지 기자간담회가 열리는 제네바 WTO본부로 가서, 조금 전에 진행된 모두발언 내용 들어보겠습니다 [김승호 / 산업통상

news.v.daum.net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106,388
Today
57
Yesterday
92
«   2020/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