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기경맥의 이해

방귀는 원래 없다.

해오름 haeoreum 2019. 10. 9. 21:00

요즘은 귀(鬼)김영태가 하는 인체교란으로 사람 몸의 기경맥을 통하며 몸과 마음을 운행하는 원기(元氣)를 강제로 빼내어 사람이 제대로 살기 힘들게 기력(氣力)을 떨어뜨리는 것은 물론 원기(元氣)대신 장부에서 생긴 독기(毒氣)를 돌려서 피로와 함께 심신의 각종 질병을 일으킵니다. 그러므로 기력을 보충하기 위하여 밥과 차 등 음식을 잘 들여야 하는데, 밥은 백미로 지은 흰쌀밥이 가장 독이 없고 순하며, 아함경의 창세기에 나오듯 빛의 존재 중생이 육신을 가진 사람으로 욕망화 할 때 라싸로 부터 쌀을 먹었듯이 수행으로 복본(復本)할 때 가장 완전한 식품입니다., 특히 거친 현미나 잡곡밥이 건강식으로 알려져 있지만, 이는 귀(鬼)김영태가 스승의 활인선법을 모함하고 무력화하기 위하여 없어야 할 병(病)을 강제하여 일으키는 당뇨나 갑상선 증상, 알레르기, 암 등을 일으키고 그에 대응하는 음식으로  사람에게 적절치 않은 음식을 안내하며 그에 따라 신경(神經)인 기경맥(氣經脈)을 조율하며 질병의 정도을 조율 조작하기 때문에 일어나는 사회현상입니다. 차(茶)도 이와 같은 경우에 속하는데 악퇴기법을 이용하여 발효한 보이차는 몸속의 독기(毒氣)를 배출하고 장(腸)을 풀어주는데 특효이며, 피를 맑게 하여 1년 이상 장복하면 요즘처럼 김영태에게 교란당하는 시기에 머리와 배까지 방어막이 교란당하여 뇌(腦)와 장부(腸簿) 등에 독기(毒氣)와 냉기(冷氣)로 교란한 뒤에 바이러스를 침투하여 생기는 질병으로 생명이 위독한 것으로부터 방어막을 회복하여 안전하게 막아줍니다.

몸의 장부(腸簿)에서 가스가 생성하는 방귀는 원래 없다. 외부의 존재인 귀(鬼)의 교란으로 기경맥(氣經脈)을 도는 원기(元氣)를 강제로 배출하는 경우와, 귀(鬼)의 교란으로 인한 질병이나 질병으로 인한 수술 후 증후군 등으로 생겨나는 것이 있을 뿐이다.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106,393
Today
62
Yesterday
92
«   2020/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