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그림자 (Artist's Book)

경계에서

해오름 haeoreum 2018. 9. 21. 07:58

계절의 경계에서

 

 

 

뼈마디에서 자라던 풀잎처럼

끊임없이 짜온 포대에

안개를 반쯤 쓸어 담고

막 돌아온 새들을

그 자리에 뿌려 놓으세

 

훠이 훠이 소리쳐 안개와

새떼들의 접촉면 무너뜨리고

가슴에 키운 뿔을 뽑아

갈대숲 너머를 향해

나팔을 불어

울림을 안고 승천하는 산과

부둥켜안고 사랑해 보세

 

계절의 경계에서 노니는 씨 벌레들의

변화를 외면하지 말고

일곱 점박이 별자리가 내려 보더라도

부끄러워 말고

 

 

 

(1998)

계절의 경계에서.hwp


 

'그림자 (Artist's Book)'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경계에서  (0) 2018.09.21
치과에서  (0) 2018.09.04
강물 흐르고  (0) 2018.08.25
너는 아는가  (0) 2018.08.25
첫 페이지  (0) 2018.08.25
그림자  (0) 2018.08.25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106,388
Today
57
Yesterday
92
«   2020/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